•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IT유튜버 잇섭, “KT 10기가 인터넷 속도···실제는 100메가” 주장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KT “기술적 이슈 파악, 당사자와 문제 해결 최선”

이미지 확대thumbanil

사진=잇섭 유튜브 화면 캡쳐.

KT가 서비스하고 있는 10기가 인터넷이 소비자가 알아채지 못하는 사이에 속도 저하가 일어나고 있다는 주장이 제기됐다. 속도 저하 수준은 1/100인 100Mbps급이다. 이에 대해 KT 측은 기술적 이슈를 파악, 당사자와 문제를 해결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19일 업계에 따르면 유명 IT유튜버인 잇섭은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서 KT의 10기가 인터넷을 가입, 활용하고 있으나 여러 테스트를 거쳐 속도를 측정해봤더니 100Mbps로 서비스 되는 것을 발견했다고 주장했다.

10기가 인터넷은 말 그대로 10Gbps의 속도로 인터넷을 제공하는 서비스다. 월8만8000원으로 100Mbps 인터넷 요금제 대비 약 4배 가량 비싸다.

업계 일각에서는 트래픽 제한 문제일 것이라는 관측이 나오지만 유튜버 잇섭은 자신의 사용량이 제한량까지 미치지 못했다고 주장하고 있다. 10기가 인터넷의 1일 제한 트래픽량은 1000GB다. 트래픽량을 초과할 시 100Mbps로 속도 제한이 걸린다.

잇섭은 “1일 사용량이 1TB를 초과하면 속도 제한이 걸리는데, 저의 경우 하루 사용량이 200~300GB여서 속도 제한에 해당하지 않았다”고 주장했다.

그는 “소비자가 느려진 속도를 증명하기 전에 KT가 이상을 감지하고 고쳐줬어야 하는 것 이닌가”하고 따졌다.

잇섭의 주장에 KT 측은 “기술적 이슈를 파악해 해당 유튜버와 원만한 해결을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면서 “이슈 당사자에 설명 전 구체적인 상황을 알려드릴 수 없는 점을 양해 바란다”고 밝혔다.

이어진 기자 lej@

관련태그

#KT

#10기가

#잇섭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