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엔씨, 성남시에 4200억 규모 '제2의 사옥' 짓는다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글로벌 연구개발혁신센터’ 부지 계약 체결···2026년 완공 목표

이미지 확대thumbanil

엔씨소프트 R&D 센터 전경. 사진=엔씨소프트

엔씨소프트가 성남시에 약 4200억원을 들여 제2의 사옥을 짓는다.

엔씨소프트는 글로벌 연구개발혁신센터를 건립하기 위해 성남시와 부지 계약을 체결했다고 16일 밝혔다. 엔씨소프트 컨소시엄과 성남시는 2020년 12월 30일 삼평동 641번지 일원 2만5719㎡ 규모 시유지 매각에 관한 서면 협약을 체결하고 2021년 4월 15일 해당 부지 매각 계약을 진행했다.

엔씨소프트 컨소시엄은 엔씨소프트, 삼성물산, 대한지방행정공제회, 미래에셋자산운용 등으로 구성돼 있다. 해당 부지에 대한 컨소시엄의 총 매입 대금은 8377억원이다.

엔씨소프트는 전체 토지 중 50%를 사용한다. 매입 금액은 컨소시엄 전체 금액의 절반인 4189억원이다.

엔씨소프트는 해당 부지에 글로벌 연구개발혁신센터(RDI센터)를 건립하고 혁신을 주도하는 제2의 사옥으로 사용할 계획이다. 엔씨소프트는 설계 단계부터 최고 수준의 친환경 건물을 목표로 건립을 추진한다.

글로벌 연구개발혁신센터는 2021년 2분기부터 설계를 시작해 2026년 완공을 목표하고 있다.

김수민 기자 k8silver@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