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 네이버포스트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삼성화재, 업계 최초 시니어 고객패널 도입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kakaostory
  • twitter
  • facebook

이미지 확대thumbanil

지난 1일 서울 서초구 삼성화재 본사에서 진행된 ‘시니어 고객패널’ 1기 발대식에 참석한 최성연 삼성화재 소비자정책팀장(왼쪽 두 번째)과 고객패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삼성화재

삼성화재가 손해보험업계 최초로 ‘시니어 고객패널’ 제도를 도입해 고령층 고객들의 목소리를 상품과 서비스에 반영한다.

삼성화재는 지난 1일 서울 서초구 본사에서 시니어 고객패널 1기 발대식을 개최했다고 2일 밝혔다.

시니어 고객패널은 삼성화재 장기보험에 가입한 만 60세 이상 고객들로 구성됐다.

삼성화재는 지난달 25일 ‘금융소비자 보호에 관한 법률’(이하 금소법) 시행에 따라 고령층 고객들의 의견을 반영해 소비자 보호를 강화하고자 시니어 고객패널 제도를 도입했다.

시니어 고객패널들은 약 2개월간 고령층의 입장에서 보험금 청구, 보험료 납입, 다이렉트보험 가입 등 다양한 업무를 체험하고 개선 의견을 제시할 계획이다.

고객패널 김옥두씨는 “고령층은 눈이 침침하고 스마트폰 사용도 어려워 금융사 애플리케이션을 잘 활용하지 못하는 경우가 많고, 금융사 알림 메시지를 ‘스미싱’으로 오인하기도 한다”고 지적했다.

다른 고객패널 방재옥씨는 “같은 연령대 고객들에게 도움이 될 수 있도록 불편한 부분을 솔직하게 전달하겠다”고 밝혔다.

최성연 삼성화재 소비자정책팀장은 “디지털화가 급속도로 진행되면서 금융거래에 어려움을 겪는 시니어 고객층이 늘어나고 있다”며 “금소법 시대를 맞아 소비자들의 편의성을 높일 수 있는 방법을 고민할 것”이라고 말했다.

장기영 기자 jky@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