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이동걸, 쌍용차 노사 대표에···“뼈깎는 각오로 협상 임해달라”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이미지 확대thumbanil

사진= 산은

이동걸 KDB산업은행 회장이 17일 쌍용자동차 대표이사와 노조위원장을 면담하고 “뼈를 깎는 각오로 잠재적 투자자와 협상에 임해달라”고 당부했다.

이 회장은 이날 면담에서 “과거 쌍용차가 두차례 경영위기를 이겨낸 것처럼 지금의 어려움도 잘 극복해 주기를 바란다”며 “잠재적투자자(HAAH오토모티브)의 의사결정이 지연되고 있기 때문에 ‘생즉사 사즉생’의 각오로 모든 것을 내려놓고 선제적으로 최선의 방안을 제시해 투자 유치를 이끌어 내달라”고 요청했다.

산은은 잠재적 투자자의 투자 결정과 자금조달 능력 확인, 미래 사업계획에 대한 객관적 타당성이 검증된다면 쌍용차에 대한 금융지원을 검토한다는 입장이다.

다만 금융지원 검토를 위해선 경영정상화의 주체가 되는 쌍용차가 스스로 방안을 강구해 채권단에 지속 가능한 사업계획을 먼저 제시해야 한다고 본다. 이를 위해 쌍용차 노사가 힘을 합쳐 노력해 달라는 것이다.

앞서 이 회장은 전날 온라인으로 진행된 ‘기업구조조정 제도 설명회’에서 “(쌍용차의 새 투자자 유치 협상이) 순탄하게 가고 있지는 않고, 쌍용차 노사가 여전히 안이한 것 같다”며 “쌍용차 노사가 ‘생즉사 사즉생’의 각오로 잠재적 투자자와 협상해야 한다”고 전했다.

주현철 기자 jhchul37@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