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마켓컬리도 뉴욕 간다···연내 美 증시 상장 추진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지난해 매출 2배 성장한 1조원 적자는 전년 수준 유지
이커머스 격변기에 주도적 대응 위한 자금 조달 나서

thumbanil

사진=마켓컬리 제공

마켓컬리를 운영하는 컬리가 연내 미국 증시 상장을 추진한다.

12일 컬리에 따르면 김슬아 대표는 최근 팀장급 이상 직원들을 대상으로 연내에 기업공개(IPO)를 추진하겠다는 계획을 공유했다.

김 대표는 국내 이커머스 시장이 급변하고 있는 상황에서 보다 주도적, 능동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공모시장에서 보다 많은 자금을 확보하겠다는 구상이다. 특히 컬리는 지난해 높은 성장세를 기록했는데 이 때문에 어느 때보다 기업가치를 높게 평가받을 수 있다고 판단한 것으로 풀이된다. 지난해 컬리의 매출액은 1조원으로 전년 대비 2배 이상 성장한 반면 영업손실은 전년과 비슷한 수준을 기록하면서 매출 대비 손실률이 크게 줄어들었다. 이에 2~3년 내 턴어라운드도 가능할 것이라는 기대감이 커지고 있다.

김 대표는 미국 증시 상장을 고려하고 있다. 직원들에게 상장 계획을 공유할 당시만 해도 특정 시장을 언급하지는 않았으나 그는 이날 월스트리트저널(WSJ)과의 인터뷰에서 미국 증시 상장을 추진 중이라고 직접 언급했다. WSJ는 마켓컬리가 약 8억8000만 달러(한화 1조원) 가치를 가진 업체라고 소개했다.

2015년 문을 연 마켓컬리는 국내 ‘새벽배송’ 서비스의 선구자다. 마켓컬리는 ‘샛별배송’으로 불리는 새벽배송과 다른 곳에서는 판매하지 않는 독점 프리미엄 상품으로 차별화 하며 국내 주요 유통업체로 급부상 했다.

2015년 29억원 수준이었던 연매출은 2019년에 4천289억원으로 불어났다. 그러나 적자도 매년 늘어나며 2019년 순손실 975억원을 기록했다. 회원 수는 이달 현재 700만명을 넘어섰고 지난달 문을 연 김포 물류센터를 포함 총 4개의 물류 센터를 운영 중이다.

정혜인 기자 hij@

관련태그

#마켓컬리

#김슬아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