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김범수 카카오 의장, 5조 기부 결정권 쥔 T500 ‘눈길’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5조원대 재산 기부 방식 구성원 간담회서 논의
현안마다 신뢰·충돌·헌신 핵심가치 기반 자유 토론

이미지 확대thumbanil

사진=카카오.

자신이 보유한 재산의 절반을 사회에 환원하겠다고 밝힌 김범수 카카오 이사회 의장의 사회환원 계획이 조만간 열리는 사내 구성원 간담회를 통해 구체화된다. 신뢰, 충돌, 헌신의 카카오 핵심가치를 기반으로 자유롭게 토론하며 사회공헌 방식을 구체화할 전망이다.

카카오에 따르면 김범수 이사회 의장은 이달 말 자신의 사회공헌 계획과 관련해 구성원들과 간담회를 진행한다. 코로나19 상황을 고려해 온라인에서 열리는 이 간담회에서는 김 의장이 최근 밝힌 재산 기부와 관련한 임직원들의 여러 가지 아이디어가 제시될 예정이다.

김 의장은 지난 8일 카카오 및 계열사 전 임직원에게 보낸 신년 카카오톡 메시지에서 “앞으로 살아가는 동안 재산의 절반 이상을 사회문제 해결을 위해 기부하겠다는 다짐을 하게 됐다”고 밝혔다.

그의 재산은 주식 평가액만 10조원을 넘기에 총 기부액은 5조원 이상일 것으로 예상된다.

국내에서 유례가 없는 거대한 규모의 사회 환원 계획이기에 어디에, 어떻게 써야 할지에 대한 구상도 쉽지 않은 단계다.

다만, 김 의장이 과거 대학 입시와 스타트업 육성 등 사회 문제에 관해 개인적인 견해를 밝힌 적이 있다는 점에서 교육과 창업 지원 등 분야가 우선 물망에 오른다.

김 의장이 사회 공헌에 대해 개인적인 생각을 갖고 있겠지만, 먼저 구성원의 의견을 수렴해볼 것이라는 게 주변의 전언이다.

김 의장은 카카오의 사내문화인 T500 행사와 유사한 형태의 토론을 통해 기부방식을 정할 예정이다.

T500은 thursday 5:00의 줄임말로 전사 온오프라인 미팅이다. 비정기적으로 목요일 오후 5시에 소통한다 해서 T500이라 명명됐다. 경영진들과 임직원들이 자유롭게 카카오의 주요 현안들을 자발적, 자율적으로 토론하는 형태의 온오프라인 미팅 문화다. 참석자들은 제한되지 않고 전사 임직원이 자율적으로 참석, 의견을 개진할 수 있다.

T500 등을 포함한 카카오의 토론과 회의에서도 카카오스러움이 드러난다. 카카오의 토론과 회의에는 신뢰, 충돌, 헌신의 카카오의 핵심가치가 녹여져있다. 동료들과의 신뢰에 기반해 충분히 논쟁하고 부딪치고 충돌하며 나온 결론에 대해 헌신하자는 것으로 카카오 설립 초기부터 자리잡은 사내 핵심가치다.

김범수 카카오 이사회 의장도 T500에 종종 참석하며 임직원들과 토론을 하거나 혹은 토론장에 모습을 드러내 의견들을 청취하는 것으로 알려진다. 김 의장이 참석할 시에도 특별히 자리를 마련하지 않고 격의 없이 이야기를 주고받는 것으로 전해진다.

김 의장은 T500 외에 신입사원들과의 토론, 간담회에도 종종 모습을 드러내 의견을 주고받기도 했다.

지난 2017년 9월 임지훈 전 카카오 대표 재임 시절 열린 미디어 간담회도 T500의 컨셉을 본따 별도 발표나 브리핑 없이 대표와의 질의응답만으로 진행해 주목받은 바 있다.

이어진 기자 lej@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