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국가철도공단, 철도기술분야 연간 1조 4000억원 규모 신규 발주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국가철도공단(이사장 김상균)은 전철화사업 등 철도기술분야(전기․신호․통신․궤도․차량)에서 연간 약 1조 4000억원 규모 신규 사업을 발주한다고 5일 밝혔다.

공단은 올해 공사로 동해선 포항~동해, 경전선 보성~임성리 전철화 사업 등을 본격 착수하며, 설계는 월곶~판교, 인덕원~동탄 복선전철건설사업 실시설계를 발주한다.

특히 동해선의 경우 2022년 말 완료를 목표로 추진중이며, 개통되면 부산에서 강릉까지 전 구간 탄소배출이 적은 친환경 전기철도로 일괄 수송체계가 구축된다.

아울러 공단은 상반기에 약 8천 7백억 원 (59.2%)을 조기 발주하여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협력업체 위기극복에 앞장설 계획이다.

김상균 이사장은 “전철화 사업을 활발하게 추진하여 친환경 철도를 보다 많은 국민들께서 이용할 수 있도록 하겠다”며 “앞으로도 국민들께 빠르고 안전하며 쾌적한 철도망을 제공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성배 기자 ksb@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