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완도군, 쌀·전복 등 21개 품목 美 수출길 올라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올 한 해 울타리 USA에 총 35만 불 어치 수출

이미지 확대thumbanil
완도군이 25일 쌀, 전복, 김, 다시마 등 21개 품목이 미국 수출 길에 올랐다고 밝혔다.

이번 수출길에 오른 품목들은 지난해 미국 LA 수출상담회를 통해 수출 계약 및 업무협약을 맺었던 울타리 USA에 완도 쌀과 냉동 전복 등의 선적식을 가졌다.

수출길에 오른 품목은 장보고 쌀, 자연그대로미(米), 유기농쌀 등 완도 쌀 세 종류와 냉동 전복, 전복 가공품, 김, 미역, 다시마, 해초 샐러드 등 1억 원 상당의 21개 품목이다.

선적식에는 봉진문 부군수를 비롯해 미국 울타리 USA 신상곤 대표, 완도농협 김미남 조합장, 완도군 수출 기업인 다시마전복영어조합법인 양희문 대표, 흥일식품 김도환 대표 등이 참석했다.

로스앤젤레스에 소재한 울타리 USA는 2006년에 설립되었으며, 연 매출이 70억 원에 달하는 농·수산물 수입 및 유통업체로 우리나라의 특산물 생산자와 직접 계약 후 특산물을 직수입해 판매하고 있다.

현재 23개 지자체의 45개 업체, 420여 개의 품목을 수입하고 있다. 코로나19 이후 자사 온라인 몰을 통해 홍보·판촉 행사를 꾸준히 진행 중이다.

지난 추석 연휴 기간에는 ‘완도 수산물 미국 울타리USA 온라인 판촉전’에 완도 3개 기업(다시마전복수산, 흥일식품, 세계로 수산)이 참가해 3만 6천 불의 매출 실적을 달성했다.

군 관계자는 “코로나19 위기에도 불구하고 올 한 해 미국 울타리 USA에 35만불 어치를 수출하는 성과를 거두었다”며 “코로나19 장기화로 해외시장 개척에 어려움을 겪고 있지만, 화상 수출상담회 등을 통해 완도산 특산물의 우수성을 홍보하고 수출로 이어질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호남 노상래 기자 ro1445@

관련태그

#완도 쌀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