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농협은행, 11번가와 마이데이터 사업 나서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이미지 확대thumbanil

사진= 농협 제공

NH농협은행이 11번가와 금융·유통 협력에 뜻을 모았다. 양사는 앞으로 금융·유통 데이터를 결합한 고객 맞춤형 금융서비스 개발에 나선다.

농협은행은 22일 서울 서초구 NH디지털혁신캠퍼스에서 11번가와 ‘금융·커머스 융합 혁신서비스 발굴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3일 밝혔다.

이번 협약에 따라 양사는 ▲금융·유통 데이터 융합 기반 혁신서비스 공동개발 ▲마이데이터 사업 협력 ▲이종데이터 융합 혁신 금융상품 개발 ▲양사 플랫폼을 통한 대고객 공동 마케팅 등을 추진한다.

특히 농협은행의 금융 데이터와 11번가의 유통 데이터를 결합해 독자적인 신용평가(CB) 모델을 만들 예정이다. 데이터 기반 맞춤형 상품 추천 서비스도 고도화한다. 이달 말부터는 11번가와 SK페이 플랫폼을 통해 농협은행의 간편결제 전용통장인 ‘NH페이모아 통장’의 공동 프로모션에 나선다.

마이데이터 부문에서도 협업을 추진한다. 농협은행은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주관하는 ‘2020년도 마이데이터 실증 서비스 지원 사업’에 금융부문 사업자로 선정된 ‘농협 컨소시엄’에 11번가의 참여를 검토하고 있다.

이상래 농협은행 디지털금융부문 부행장은 “이번 협약으로 양사의 데이터 인프라를 활용한 데이터 비즈니스 협력모델을 발굴해 상호 윈윈 할 수 있는 시너지 효과를 창출하겠다”고 말했다.

주현철 기자 jhchul37@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