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KB국민카드, 국내 여전사 최초 태국 진출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제이핀테크 지분 50.99% 인수 계약
IMF 사태 이후 태국 진출 첫 사례

thumbanil

이동철 KB국민카드 사장. 사진=KB국민카드

KB국민카드가 국내 여신전문금융회사 중 최초로 태국 소비자금융시장에 진출한다.

KB국민카드는 27일 제이마트(Jay mart)그룹과 제이핀테크 지분 50.99%를 248억원(6억5000만바트)에 인수하는 신주인수계약(SSA)을 체결했다.

이번 계약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영향으로 한국과 태국 모두 외국인에 대한 입국제한 조치가 이뤄진 상황에서 서울과 방콕을 온라인으로 연결하는 화상계약 방식으로 체결됐다.

제이핀테크는 신용대출, 자동차대출 등 대출사업과 신용카드사업을 영위하는 중견 여전사다. 태국 내 휴대전화 유통과 채권 추심 1위 업체를 계열사로 보유한 제이마트가 자회사로 운영해왔다.

제이핀테크의 지난해 말 총자산은 1516억원, 당기순이익은 26억원이다. 130여명의 임직원과 18개 영업소를 보유 중이다.

KB국민카드는 한국과 태국 금융당국의 승인과 딜 클로징(Deal Closing) 절차를 거쳐 이르면 올해 말 제이핀테크를 자회사로 편입할 계획이다.

KB국민카드는 이동철 사장 취임 이후 캄보디아, 인도네시아에 이어 세 번째 해외 금융사 인수에 성공해 동남아국가 중심의 해외사업 확대에 속도를 내고 있다.

특히 태국시장 진출은 지난 1998년 국제통화기금(IMF) 사태 이후 국내 은행과 여전사가 신규 인·허가 또는 인수·합병을 통해 현지에 진출한 첫 사례다. 향후 KB국민은행을 비롯한 KB금융지주 주요 계열사들의 태국시장 진출에 교두보 역할을 할 전망이다.

태국 소비자금융시장은 2018년 기준 약 410조원 규모로, 최근 5년간 평균 8%의 성장률을 기록했다. 동남아시아 최고 수준의 신용 인프라가 구축돼 있어 신용카드시장도 연 평균 7% 이상 성장하고 있다.

KB국민카드는 제이핀테크를 자회사로 편입한 후 지급보증 등을 통한 자금 조달을 통해 차입비용을 절감하고 우량자산 중심의 포트폴리오 재편 작업을 진행할 계획이다. 영업 인프라 강화와 영업채널 다각화를 위해 제이마트그룹 자회사인 제이마트 모바일이 보유한 전국 192개 매장을 전속시장으로 활용하고 영업소도 지속적으로 확대한다.

또 보유한 위험 관련 핵심 역량을 태국에 이전해 정교한 자체 신용평가모델을 개발하는 등 체계적 위험관리를 추진할 예정이다.

KB국민카드 관계자는 “이번 태국시장 진출은 신용카드 등 금융사업 환경과 수요, 현지 소비자금융시장 성장세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추진한 2년여의 준비 작업이 결실을 맺은 것”이라며 “캄보디아, 라오스 등 인도차이반도 국가에서 거둔 성공 경험을 바탕으로 제이핀테크를 10년 내 태국 최상위 소비자금융회사로 도약시킬 것”이라고 말했다.

장기영 기자 jky@

관련태그

#KB국민카드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