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안양시, ‘코로나19’ 5번째 확진자 발생···대구 다녀온 직원과 접촉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이미지 확대thumbanil

안양시청

안양시에서 코로나19 다섯 번째 확진자가 또 발생했다. 안양시재난안전대책본부에서는 지난 25일 오후 3시 30분 기준 1명의 추가확진자를 확인했다고 밝혔다.

안양시 다섯 번째 확진자(46세, 남, 한국인, 관양동 부영아파트)는 한림대병원에서 코로나19 감염 검사를 받았고 25일 오전 9시 기준 양성자로 확인됐다.

현재는 보건환경연구원 결과가 나올 때까지 자격격리 조치 중에 있다. 다섯 번째 확진자는 2019년 7월에 홍콩으로 출국했다가 2020년 1월22일 귀국했고 2월 19일 대구 출장을 다녀온 직원과 업무 관계로 미팅을 한 바 있다.

안양시는 질병관리본부 즉각 대응팀과 경기도 역학조사관, 감염병지원단과 같이 확진자 동선파악과 접촉자 등을 질병관리본부 매뉴얼에 따라 확인 중이다.

현재까지 확인된 사항은 확진자가 매일 아침 7시 50분에 평촌역에서 지하철을 이용해 출퇴근하고 있었고 2월20일 퇴근 이후 늦은 저녁 시간에 발열이 시작된 것으로 알려졌다.

2월21일 오한 및 설사 증상이 있어 2월23일까지 자택에서 혼자 머물렀으며 2월24일 자전거를 이용해 한림대 성심병원 선별진료소에서 오후 12시 21분에 검사를 받고 12시 31분에 병원 앞 오얏봉약국에서 약을 구입한 후 자택으로 귀가했다.

2월25일 오전 8시30분~8시50분 한림대를 방문해 본인 양성 확진된 사항을 확인했다. 다섯 번째 확진자는 현재까지 자택격리 중이었고 금일 중으로 경기의료원 수원병원으로 이송될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지역사회 감염증 확산방지를 위해 그 어느 때보다도 높은 경각심과 특별한 주의가 요구되며 외출하실 경우 사람들이 운집하는 장소를 피하고 반드시 마스크 착용과 손세정제 사용을 당부한다”고 말했다.

전국 안성렬 기자 ansungy0647@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