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무디스, 삼성증권 신용등급 ‘Baa1→Baa2’ 하향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thumbanil
글로벌 신용평가사 무디스는 삼성증권의 기업신용등급을 기존 ‘Baa1’에서 ‘Baa2’로 전날 하향 조정했다고 18일 밝혔다. 등급 전망은 '안정적'이다.

무디스는 “중위험 투자상품에 대한 리테일 투자자들의 수요 증가에 따라 최근 수년간 삼성증권의 파생결합증권 발행이 확대됐다”며 “이로 인한 자금 조달 구조 및 유동성의 지속적인 약화를 신용도에 반영한 결과”라고 설명했다.

이어 “파생결합증권 발행 증가로 단기 자금조달에 대한 삼성증권의 의존도가 높아져 유동성 리스크가 확대됐다”고 진단했다.

다만 무디스는 “한국증권금융의 유동성 지원을 활용할 수 있는 점과 올해 하반기 파생결합증권 발행이 감소할 것으로 예상되는 점은 이러한 리스크를 일정 수준 보완한다”면서도 “삼성증권의 자금 조달 구조 및 유동성 비율은 최근 수년 대비 취약한 수준에 머무를 것”으로 내다봤다.

삼성증권의 ‘Baa2’ 신용등급은 유사시 모기업인 삼성생명의 지원 가능성을 보통 수준, 한국 정부의 지원 가능성을 보통 수준으로 설정해 반영한 것이다. 이를 제외한 삼성증권의 독자신용도는 종전의 ‘Baa3'에서 ’Ba1‘으로 하향 조정됐다.

무디스는 삼성증권의 채권 보유 규모 및 자기자본 대비 기업신용공여 규모가 확대됨에 따라 자산 리스크도 확대됐다고 설명했다.

허지은 기자 hur@

관련태그

#삼성증권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