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하나금융투자 창원지점, 은행·증권 복합점포로 새단장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KEB하나은행 창원지점으로 통합 이전
기업금융·원스톱 종합자산관리 중점

이미지 확대thumbanil

26일 창원 성산구 상남동 KEB하나은행 창원지점에서 은행·증권 복합점포로 새출발하는 오픈식에서 이진국 하나금융투자 사장(왼쪽부터), 박재목 KEB하나은행 부산경남본부장, 배국환 하나금융투자 창원지점장, 김수태 KEB하나은행 창원지점 허브장, 손님2분, 조일환 하나금융투자 남부본부장, 하승호 하나금융투자WM총괄본부장이 오픈식 기념 테이프커팅을 하고 있다./사진=하나금융투자

하나금융투자 창원지점이 KEB하나은행 창원지점으로 이전해 은행과 증권의 복합점포로 새단장한다.

하나금융투자는 지난 26일 창원 성산구 상남동 KEB하나은행 창원지점에서 은행·증권 복합점포로 새출발하는 오픈식을 가졌다고 27일 밝혔다.

오픈식에는 이진국 하나금융투자 사장과 하승호 WM그룹총괄본부장을 비롯한 하나금융투자 임직원 및 박재목 KEB하나은행 부산경남본부장, 김수태 KEB하나은행 창원지점 허브장 등 KEB하나은행 임직원들과 주요 손님 등 총 30명이 참석했다.

복합점포로 재탄생한 창원지점은 증권과 은행의 원스톱 종합자산관리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경남 주요기업들이 모여있는 기업금융의 요충지인 창원에서 복합점포전략으로 기업대출 등 은행이 제공하던 각종 서비스를 IPO 및 기업자금 조달과 같은 증권 분야의 서비스로 확대한다는 계획이다.

이진국 하나금융투자 사장은 축사를 통해 “창원지점이 손님들이 다시 찾고 싶은 영업점, 회사를 대표하는 거점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모든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며 “시너지를 모색하고 금융욕구를 충족시키기는 경남지역 최고의 점포로 거듭나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배국환 하나금융투자 창원지점장은 “개인손님을 넘어 기업들에게도 원스톱으로 자산관리가 가능한 토탈 금융 솔루션을 제공할 수 있게 되어 기쁘다”며 “경남권 핵심 점포로 거듭나기 위해 총력을 기울이겠다”라고 포부를 밝혔다.

한편 하나금융투자 창원지점은 이전 오픈을 기념해 특판 금리 3% 우대상품을 3개월동안 판매한다. 향후 부동산, 세무, 글로벌 투자전략을 주제로 하는 ‘손님대상 자산관리 세미나’를 개최할 예정이다.

허지은 기자 hur@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