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최정호 “기회 주어진다면 낮은 자세로 노력 다하겠다”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모두발언서 주거안정, 교통시스템 확대 등 약속

최정호 국토교통부 장관 후보가 “국민께 봉사할 기회가 주어진다면 더욱 겸손하고 낮은 자세로 혼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최정호 국토부 장관 후보는 25일 열린 인사청문회에서 모두발언을 통해 이같이 말했다.

thumbanil

최정호 국토교통부 신임 장관. 사진=청와대 제공

그는 우선 국토위원들에게 감사의 인사를 전하고 “장관으로서의 자질과 업무수행 능력을 검증받기 위해 겸허한 마음으로 왔다. 국민 한분 한분 보고 계시다고 생각하고 진솔하고 낮은 자세로 (청문회에)최선을 다해 임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그는 자신을 둘러싼 ‘꼼수 증여’ 등 지적 사항에 대해 사과의 말도 전했다.

최 후보는 “국민여러분과 위원분들이 저의 여러 부족한점, 특히 부동산보유 등과 관련해 질책해 주신 사항에 대해서는 무거운심정으로 받아드리며 진심으로 송구하다는 생각이 든다”고 말했다.

그는 “국민들의 마음을 사려 깊게 헤아리지 못했다는 반성과 함께 새로운 각오도 다지게 됐다”며 “장관으로 일할 수 있는 기회가 주어진다면 국민들과 위원님들의 엄중한 비판을 소중하고 값진 교훈으로 가슴 깊이 새기고 공복으로의 신년과 가치관을 다시 갈고 닦아 국민과 국가에 헌신할 것을 약속하겠다”고 말했다.

최 후보는 만약 장관이 된다면 국민주거안정, 교통시스템 확대, 미세먼지 대책 발의, 건설·교통 현장 안정화 등을 추진할 것이라고 밝혔다.

그는 “국토교통부는 주거, 교통 등에 필수 기관이다. 어느 계층이나 세대를 막론하고 이들이 필수적인 핵심서비스에서 소외되지 않도록 하겠다”며 “어느 국민도 집 걱정이나 이사 걱정을 하지 않도록 주거복지에 역량을 집중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공공임대 주택에 품질을 높이고 공급도 OECD 수준 이상으로 대폭 확대할 것”이라며 “주택시장 안정세가 확고해 질 수 있도록 주택시장을 실수요자 위주로 개편하겠다”고 말했다.

최 후보자는 GTX, 광역버스, 슈퍼 BRT 등 핵심 교통수단을 빠르게 확충하겠다는 뜻도 밝혔다.

그는 “평균 90분대 걸리는 출퇴근 시간을 절반으로 만들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또 국토교통분야에서 발생하는 미세먼지를 줄이도록 노력해 국민들이 이용하는 지하철·복지센터 등을 미세먼지 안정지역으로 만들겠다고 덧붙였다.

이외에도 최 후보자는 수소에너지 기반시범도시 조성, 도로 등 노후기반시설 개선, 건설·운수업 일자리만들기, 도시재생 및 지역 SOC사업, 행복도시, 새만금사업 등을 적극 추진할 것이라고 밝혔다.

그는 “제가 30년 공직생활을 통해 갖게 된 확신은 국민이 공감하고 신뢰하지 않는 정책은 성공할 수 없다는 것”이라며 “국민께 봉사할 수 있는 기회가 주어진다면 더욱 겸손하고 낮은 자세로 혼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서승범 기자 seo6100@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