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군산대, 2018학년도 전기학위수여식 개최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항상 깨어있는 마음으로 선택한다면, 자기 삶의 주인이 되어 있을 것”

이미지 확대thumbanil
군산대학교는 20일 군산대학교 아카데미홀에서 “2018학년도 전기학위수여식”을 개최하고 총 1528명의 졸업생에게 학위를 수여하였다.

학위수여식에는 강태성 군산대학교 총동문회장, 강임준 군산시장, 안영근 한국산업단지공단 전북본부장, 이승우 군장대학교 총장, 군산대학교 주요 보직자 및 학부모 등이 참석했다.

이날 학위수여식에서는 인문대 119명, 예술대 86명, 사회대 269명, 자연대 187명, 공과대 379명, 해양대 196명, 산학융합대 182명 등 1418명이 학사학위를 받았고, 석사 92명, 박사 16명, 명예박사 2명 등 총 1528명이 학위를 수여받았다.

명예박사 학위로는 “지역사회와 대학발전에 지대한 공헌”을 한 점을 높이 인정받아 강임준 군산시장이 명예 행정학박사 학위를, 학교법인광동학원 이부덕 이사가 조형예술학 박사학위를 수여받았다.

이어 우수졸업생에게 주는 학업상이 인문대학 강지호, 예술대학 이신원, 사회과학대학 한수아, 자연과학대학 윤수원, 공과대학 류권무, 해양과학대학 김승연, 산학융합공과대학 강정주 등에게 수여되었다.

공로상에는 총학생회장 장재양, 학군단 대대장 후보생 전승환이 받았고, 예술대학 진효정이 문화상을, 사회과학대학 바트우누르우양가와 자연과학대학 박민주가 모범상을 해양과학대학 최연주가 총동문회장상을 받았다. 이외에 타의 모범이 되는 학생들에게 각각 단과대학장상이 수여되었다.

곽병선 총장은 식사를 통해 “사람들이 느끼는 시간의 속도는 나이가 아니라, 뭔가를 하겠다는 목표의식과 열정, 자신이 가진 에너지에 방향성과 추진력을 부여하는 일과 관련이 있다”면서 “지금 내가 하고 있는 생각이 무엇이고, 내가 향해서 가고 싶은 곳은 어디인가가 그 사람의 나이를 결정하고, 그 사람의 시간의 속도를 결정하며, 그 사람이 있는 곳을 결정한다”고 말했다.

이어 “학생들이 사회로 진출하면 지금과는 비교도 할 수 없을 정도로 많은 선택의 기로에 서게 되는데, 어떤 선택이든 하찮은 선택은 없고, 어떤 것도 실패한 선택은 없다고 생각한다”면서 “항상 깨어있는 마음으로, 자신을 신뢰한다면, 자기 삶의 주인이 될 수 있다”고 학생들을 격려했다.

호남 강기운 기자 kangkiun@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