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양진호 회장 추가 폭로, 직원에 생마늘 한 주먹···“흘리지 말고 다 씹어 먹어”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이미지 확대thumbanil

양진호 회장 가학행위 추가 폭로, 직원에 생마늘 한 주먹주며…“흘리지 말고 다 씹어 먹어” / 사진=뉴스타파 영상 캡쳐

탐사그룹 셜록의 박상규 기자가 양진호 한국미래기술 회장의 행적을 추가 폭로했다.

31일 박상규 기자는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생마늘 한 주먹 강제로 먹인 양진호’라는 제목의 글을 게재했다.

박 기자는 “양진호 회장은 자기 눈밖에 난 직원을 철저히 응징하고 괴롭힌다. 그 탓에 직원들은 양진호 회장 앞에서 더욱 꼼짝을 못한다”며 “D직원이 양진호 회장에게 찍혔다. 언젠가부터 D직원에게 유독 많은 술을 강요했다”고 밝혔다.

이어 박 기자는 양진호 회장이 D직원에게 생마늘 한 주먹을 강제로 먹인 사실을 공개했다.

박 기자에 따르면, 양진호 회장은 회사 워크숍 당시 직원들에게 건배사를 시켰다. D직원이 건배사를 하자 양진호 회장이 다가가 “한 잔 쭉 들이켜. 내가 안주 줄 테니까”라고 말했고 D직원은 시키는 대로 했다.

그러자 양진호 회장은 D직원에게 입을 벌리라고 한 뒤 주먹 한가득 생마늘을 쥐고 그의 입에 넣었다. 그러면서 “흘리지 말고 다 씹어 먹어”라고 덧붙였다.

한편 앞서 뉴스타파와 진실탐사그룹 셜록은 양진호 회장이 지난 2015년 4월8일 경기도 분당에 위치한 위 디스크 사무실에서 전직 직원 A씨를 무차별 폭행하는 영상을 공개해 충격을 안겼다.

김선민 기자 minibab35@

관련태그

#양진호 회장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