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KARA, 드리프트 국제대회 韓대표 파견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FIA 인터컨티넨탈 드리프트 컵
11월2~4일 도쿄서 17개국 30명 격돌
2018 KARA 드리프트 국내 챔피언십 성적으로 선수 결정

이미지 확대thumbanil
대한자동차경주협회(KARA, 손관수 협회장)가 국제 대회 ‘FIA 인터컨티넨탈 드리프트 컵 (FIA IDC)’에 참가할 한국 대표로 2018 KARA Drift Championship(KDC) 시리즈 종합 우승자를 선발했다.
 
IDC는 국제자동차연맹(FIA)이 2017년 드리프트 역사상 처음으로 공식 인증한 국제 경기다. 올해는 11월 2~4일 지난해와 같이 일본 도쿄 다이바 특설 경기장에서 2회 대회가 개최되어 17개국에서 선발된 30명의 대표들이 국가의 명예를 걸고 격돌하게 된다.
 
드리프트는 시간 기록을 겨루는 일반 모터스포츠와 달리 미끄러지듯 접지력을 무시한 채 자유자재로 차를 움직이는 예술성으로 승부를 가리는 종목이다. ‘자동차로 하는 체조’라 불릴 만큼 화려한 볼거리가 특징이나 객관적 평가 기준 확보 문제로 최근에서야 정식 경기 종목으로 발돋움했다. 이번 대회는 FIA 규정에 따라 코너 진입 스피드, 드리프트 앵글, 주행 라인, 스타일 등 4대 평가항목 점수 합계로 최종 우승자를 가리게 된다
 
대한자동차경주협회 측은 한국 대표로 파견한 정준용 드라이버는 2018 KDC Super D-A 클래스 시리즈 챔피언이라고 설명했다. 또 시리즈 3라운드 중 두 차례나 우승을 하며 이견 없는 대표 선수로 손꼽혀 왔다고 언급했다. 정준용 드라이버는 이번 도쿄 대회에서 16강 진출을 목표로 하고 있다.
 
대한자동차경주협회는 지난해부터 드리프트 경기를 공인하고 있으며 특히 올해는 대회 운영사 공모를 통해 협회 고유 타이틀 권한인 ‘챔피언십’ 대회 운영자로 ‘터보인사이드’를 선정, 종목 활성화에 힘을 싣고 있다.

윤경현 기자 squashkh@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