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제53회 전국기능경기대회’, 전남일원서 5~12일 개최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전국 1,845명 참가···전남 99명 중 특성화고 80명 참가

미래 숙련 기술인들의 큰 잔치인 제53회 전국기능경기대회가 5일부터 12일까지 여수 순천 목포 나주 등 전남지역 일원에서 열린다.

전남도교육청은 4일 17개 시·도 대표 1,845명의 선수가 참가한 가운데 ‘2018 전라남도 제53회 전국기능경기대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내삶이 바뀌는 으뜸기술’이라는 슬로건으로 16년 만에 전남에서 열되는 이번 대회는 전라남도교육청, 전라남도, 고용노동부가 주최하고 한국산업인력공단(국제기능올림픽대회 한국위원회)과 전라남도 기능경기위원회(한국산업인력공단 전남지사)가 주관한다.

이번 대회에는 50개 직종 1,845명의 선수와 지도교사, 심사위원, 기능경기 관련 숙련기술인 등 1만 3,000여 명이 참여한다. 전남도는 지난 4월 열린 ‘2018.전라남도 기능경기대회’를 통해 선발된 28직종 99명이 대표선수로 참가하며, 이 가운데 80명이 특성화고 학생이다.

경기는 여수EXPO와 5개 학교경기장(순천공업고등학교, 목포공업고등학교, 나주공업고등학교, 광양하이텍고등학교, 여수정보과학고등학교)에서 50개 직종 별로 진행된다.

대회를 공동 주최하는 장석웅 교육감은 “모든 학생들을 위한 수월성 교육 차원에서 기능 분야 우수학생들이 소질을 발휘할 수 있도록 이번 대회를 위해 100억여 원의 예산을 들여 학교경기장 환경정비 및 첨단기자재를 구축했다.” 면서 “학생 선수들이 그동안 갈고 닦은 기량을 발휘해 노력한 만큼 결과가 나왔으면 한다.”고 말했다.

이번 전국기능경기대회 입상자에게는 채점 결과에 따라 금메달 1,200만원, 은메달 800만원, 동메달 400만원, 우수상 100만원의 포상금이 수여된다. 또한 종목별 상위 2명에게는 ‘2019년 제45회 러시아 카잔 국제기능올림픽대회’에 국가대표로 참가할 자격이 주어지며 종목에 따라 삼성, 현대 등 대기업에 취업할 수 있는 기회도 주어진다.

개회식은 5일 오후7시 여수EXPO에서 열린다. 개회식에는 이낙연 국무총리를 비롯 이재갑 고용노동부장관, 장석웅 전라남도교육감, 윤병태 전라남도정무부지사, 김동만 한국산업인력공단 이사장, 17개 시∙도교육감 등 귀빈과 삼성기능올림픽 및 대한민국숙련기술자연합회, 국제기능올림픽선수협회, 기능한국인회 등 대한민국 숙련기술인들이 대거 참석할 예정이다.

또한, 개회식 직후 인기 걸그룹 등 연예인 축하공연이 있으며, 대회기간 동안 각 기능 분야 명장참여 진로체험행사, 외국선수와의 친선경기, 취업박람회 등 다채로운 부대행사가 열리며, 대 부분 직종의 경기장은 일반인이 관람할 수 있도록 개방한다.

한편 경기장별 개최 직종은 ▶제1경기장(여수옉스포)에서는 자동차 차체수리, 주조, 옥내제어, 산업용 로봇, 석공예, 가구, 목공, 화훼장식, 헤어디자인, 의상디자인, 한복, 요리, 제과, 제빵, 피부미용, 도자기 등 16직종이다. ▶제2경기장(순천공고), CNC/선반, 프로타입 모델링, 자동차정비, 자동차페이팅, 전기기기, 조적, 미장, 타일, 목공예, 귀금속공예, 보석가공 등 11직종 ▶제3경기장(광양하이텍고), CNC/밀링, 농업기계정비, 모바일 로보틱스, 통신망 분배기술, 게임개발 등 5직종 ▶제4경기장(여수정보과학고), 정보기술, 웹디자인개발, 그래픽디자인, 제품디자인, 애니메이션 등 5직종 ▶제5경기장(목포공고), 금형, 용접, 공업전자기기, 동력제어, 메커드로닉스, 실내장식, 건출설계/CAD, IT네트워크 시스템 등 8직종 ▶제6경기장(나주공고), 폴리메카닉스, 기계설계/CAD, 냉동기술, 배관, 판금 등 5직종이 열띤 경쟁을 펼친다.

호남 노상래 기자 ro1445@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