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서클, 달러화 기축 가상화폐 발행···시장 유동성 확대 기대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이미지 확대thumbanil

이미지=써클 홈페이지 갈무리

가상화폐(암호화폐) 기업 서클이 미국 달러화 기축 가상화폐(암호화폐)를 발행했다. 기존 테더(USDT)와 더불어 가상화폐 시장에 풍부한 유동성을 공급해줄 것으로 기대된다.

27일 서클 홈페이지에 따르면 서클은 달러 기축 가상화폐 ‘USDC(USD Coin)’를 출시했다. 또 USDC는 코인베이스, 폴로닉스, 후오비, 오케이코인, 쿠코인 등 글로벌 주요 가상화폐 거래소에서 사용할 수 있게 될 것이라고 밝혔다.

달러 기축 가상화폐는 일종의 상품권과 같은 형태로 ‘토큰당 1달러’의 가치를 지닌다. 가령 사용자가 100달러를 서클에 입금하면 100USDC를 발행해주는 식이다. 반대로 100USDC를 달러화로 환전하는 것도 가능하다.

달러 기축 가상화폐가 없었던 것은 아니다. 대표적으로 홍콩에 위치한 테더(Tether)가 있다. 이 회사의 USDT 역시 ‘토큰당 1달러’의 가치를 가진다. 때문에 테더는 투자자들에게 현금 자산처럼 인식돼왔다. 그러나 테더의 불투명한 경영방식 등으로 인해 ‘입금된 달러화보다 더 많은 테더를 발행했다’는 의혹을 받기도 했다.

이번에 서클이 발행하는 USDC는 이 같은 테더의 문제점을 적극 개선했다는 설명이다. 테더와 달리 ‘개방성’과 ‘투명성’을 전면에 내세웠다. 또 금융 기술 기업들과 ‘센트레’라는 컨소시엄을 구성해 USDC 발행 기업들 사이에서 일종의 규제기관 역할을 담당하도록 했다.

USDC의 발행으로 가상화폐 시장에 풍부한 유동성이 공급될 전망이다. 달러화 자산이 더욱 쉽게 가상화폐 시장에 유입될 수 있기 때문이다.

정재훈 기자 skjjh@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