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靑·與 “박선숙 환경부 장관설, 사실무근”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이미지 확대thumbanil

박선숙 바른미래당 의원. 사진=연합뉴스 제공

청와대와 더불어민주당이 박선숙 바른미래당 의원이 환경부 장관에 임명될 것이라는 언론 보도에 대해 사실이 아니라고 밝혔다.

3일 박경미 더불어민주당 원내대변인은 기자들에게 문자 메시지를 보내 “오늘 중앙일보 협치내각 관련 박선숙 환경부 장관설은 사실무근”이라며 “몇몇 문의가 있어서 홍영표 원내대표와 통화해서 확인했다”고 알렸다.

이날 청와대 관계자도 기자들에게 보낸 메시지를 통해 ‘박 의원을 협치내각 1호 인사로 입각하게 할 것’이라는 보도 내용과 관련해 “논의된 바가 없다”고 말했다.

한편, 박 의원은 김대중 정부에서 청와대 공보수석 겸 대변인을 지내고 노무현 정부에서 환경부 차관을 역임하는 등 여권과 가까운 성향의 인사라는 점 때문에 입각 가능성이 있는 인사로 거론돼 왔다.

이날 중앙일보는 당·청이 야당과의 협치내각 구성을 위한 1순위 카드로 ‘박 의원의 환경부 장관 입각’을 검토하고 있다고 여권 핵심인사들이 전했다고 단독보도했다. 해당 보도에는 홍 원내대표가 “인재를 두루 쓴다는 (탕평인사) 차원에서 건의했다”는 발언도 포함됐다.

임대현 기자 xpressure@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