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 네이버포스트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하이투자증권 “엔지켐생명과학, 글로벌 임상 순항에 성장성 부각”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kakaostory
  • twitter
  • facebook

하이투자증권은 23일 엔지켐생명과학에 대해 글로벌 임상 순항중으로 암치료 관련 성장성이 부각될 것이라고 분석했다. 다만, 투자의견과 목표주가는 제시하지 않았다.

이상헌 연구원은 "엔지켐생명과학이 급성방사선증후군(ARS) 관련 미국 FDA(식품의약국) 임상 2상 가시화 및 BARDA(Biomedical Advanced Research and Development Authority) 선정 가능성 높아지면서 성장성이 부각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급성방사선증후군은 원전사고 또는 핵피폭 및 암 환자들이 지속적인 방사선 치료를 받는 과정에서 생기는 후유증으로, 방사선 피폭으로 면역세포 교란, 불임, 구토, 탈모, 백혈구 감소, 감염, 출형 등 부작용이 생기고 심할 경우 사망한다. 급성방사선증후군에 대해 엔지켐생명과학은 지난해 12월 미국 FDA로부터 희귀의약품으로 지정받았다. 급성방사선증후군 임상 2상 개시를 위해 미국 FDA와 관련된 세부적인 내용을 조율하고 있어서 조만간에 승인을 받을 것으로 예상된다.

이 연구원은 "또 미국 건강보건부(HHS) 기관인 질병예방대응본부(ASPR) 안에 있는 BARDA이 주목되고 있다"라며 "BARDA는 의료대책의 선진화된 조사 및 개발을 지원하는 임무를 맡고 있는데, 미래의 공중보건상 긴급 상황에 대한 준비를 위해 백신, 약품, 진단 프로그램을 비축한다"라고 설명했다.

그는 이어 "엔지켐생명과학이 개발중인 급성방사선증후군은 BARDA 프로그램 목적과 일치되기 때문에 선정될 가능성이 높아질 것"이라며 "현재 엔지켐생명과학은 BARDA 프로그램에 선정되기 위한 일련의 행정절차 등을 진행중"이라고 덧붙였다.

엔지켐생명과학의 호중구감소증 등과 관련된 임상 2상 중간결과가 올해 3분기에 나올 것이라는 전망이다. 그는 "이후 공동 연구를 전제로 글로벌 기업에 호중구감소증 치료제 EC-18을 기술수출할 계획으로, 다국적 기업과 병용 요법을 연구하면서 성장성이 부각될 것"이라고 말했다.

김소윤 기자 yoon13@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