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 네이버포스트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올해 들어 최대주주 변경 상장법인 123사···전년 동기比 11.8% ↑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kakaostory
  • twitter
  • facebook

이미지 확대thumbanil

(자료-한국거래소 제공)

올해 들어 최대주주가 변경된 상장법인은 전체 상장법인수의 6.0%인 123사로 집계됐다.

23일 한국거래소는 올해 1월 1일부터 7월 19일(공시일 기준)까지 유가증권시장 및 코스닥시장 상장법인의 최대주주 변경 현황 및 추이를 조사한 결과 총 123사의 상장법인의 최대주주가 변경됐다고 밝혔다. 변경 공시 건수는 146건으로 나타났다. 이는 전년 동기 보다 각각 11.8%, 9.0% 증가한 수치다.

유가증권시장에서 최대주주가 바뀐 상장사는 30사로 지난해와 동일했으나 코스닥에서 16.3% 늘어난 93사가 최대주주가 변경됐다. 공시건수 역시 코스피에선 33건으로 전년 동기 보다 8.3% 줄었으나 코스닥은 113건으로 15.3% 증가했다.

아울러 올해 들어 최대주주가 변경된 상장법인의 최대주주 지분율은 평균 23.0%로 변경전 보다 약 1.8% 증가했다. 시장별로는 유가증권시장의 변경후 지분율 평균이 34.7%였으며 코스닥은 19.6%로 집계됐다.

또한 123사중 최대주주가 2번 이상 변경된 법인은 전체 변경 법인수의 16.3%에 해당하는 20사였다.

코스피에선 세화이이엠씨, CJ대한통운, OCI 등이 최대주주가 2번 이상 변경됐으며 코스닥에선 디오, 세원, 에스맥, 에이앤티앤, 엔터메이트, 오성첨단소재, 우노앤컴퍼니, 유테크, 인터불스, 인트로메딕, 중앙오션, 지엠피, 지와이커머스, IBKS제8호스팩, KJ프리텍 등이 2회 이상 최대주주가 바뀌었다.

코스닥 상장사 디엠씨와 화진은 각각 3회, 4회 최대주주가 변경됐다.

장가람 기자 jay@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