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靑, 일자리·경제 수석 동시 교체 ···경제 윤종원·일자리 정태호·시민사회 이용선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이미지 확대thumbanil

윤종원 경제수석, 정태호 일자리수석, 이용선 시민사회수석 비서관. 사진=연합뉴스 제공

청와대가 수석비서관(차관급) 인사를 단행했다. 그간 문재인 정부의 경제정책에 대한 효과를 놓고 논란이 계속됐던 만큼, 경제 분야에서 개각이 이루어졌다.

임종석 대통령 비서실장은 26일 청와대 춘추관에서 브리핑을 통해 문재인 청와대 비서실 2기 인선을 발표했다. 홍장표 청와대 경제수석을 대신해 윤종원 주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대사를 임명했다. 경남 밀양 출신인 윤 신임 경제수석은 행정고시 27회로, 기획재정부 경제정책국장과 청와대 경제금융비서관, 국제통화기금(IMF) 상임이사를 역임했다.

반장식 일자리수석을 대신해 정태호 정책기획비서관으로 교체인사를 단행했다. 정 신임 일자리수석은 경남 사천 출신으로, 노무현 정부 청와대 정무비서관과 대변인, 정책조정·기획조정비서관을 거쳐 민주통합당 정책위 부의장을 지냈다. 현 정부 청와대에서 정책기획비서관이었다가 이번에 승진 임명됐다.

하승창 사회혁신수석을 시민사회 출신인 이용선 더불어민주당 양천을 지역위원장으로 교체 임명했다. 사회혁신수석은 시민사회수석으로 명칭이 변경됐다. 전남 순천 출신의 이 신임 시민사회수석은 경제정의실천시민연합 기획실장을 지낸 뒤 민주통합당 공동대표와 혁신과 통합 상임대표 등을 역임했다.

임대현 기자 xpressure@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