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황창규 KT 회장, MWC상하이 참가···5G 사업 구상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글로벌 업체 부스 방문, GSMA 이사회 미팅 참가
KT, 부스 마련해 5G 소개···이통사 중 유일

이미지 확대thumbanil

사진=KT 제공.

KT가 26일부터 29일까지 사흘 간 중국 상하이에서 열리는 MWC상하이 2018에 국내 이동통신3사 중 유일하게 참가한다고 밝혔다. 황창규 KT 회장은 에릭슨, 노키아 등 글로벌 업체 부스를 방문하고 세계이동통신사업자연합회(GSMA) 이사회 미팅 등을 위해 참관한다.

KT는 MWC상하이 2018 공식 테마관 이노베이션시티에 부스를 마련했다. KT는 ‘니하오 5G'를 주제로 5G 및 융합기술을 전시한다.

KT는 부스에서 5G 시범 서비스 준비과정을 영상으로 소개하며 네트워크 자동차 주행 테스트, 판문점 및 비뭅장지대 VR 체험, 기가 IoT 에어맵, 기가 드라이브 등을 선보인다.

황창규 KT 회장은 MWC상하이 2018 현장에서 에릭슨, 노키아, 폭스바겐 등 글로벌 기업들의 첨단 기술과 중소 벤처 기업을 방문해서 5G 및 신사업 아이템에 대한 구상을 할 계획이다. GSMA 이사회 미팅에서는 KT의 평창 5G 시범서비스 성과와 교훈을 공유하고 5G 상용화 비전에 대한 의견을 제시할 예정이다.

KT는 MWC상하이 2018 기간 개최되는 GSMA 보드미팅과 5G 서밋 연사로도 참석한다. 5G사업본부장 이용규 상무는 KT가 평창에서 선보인 5G 기술 개발 노하우와 비즈니스 모델, 서비스 계획 등을 발표할 예정이다.

윤종진 KT 홍보실장은 “KT는 MWC 상하이 2018에서 대한민국 대표 통신사로서 한국의 앞선 5G 기술을 전 세계에 선보이겠다”며 “앞으로 5G 기술 개발을 선도해 세계 최초 상용화는 물론 KT의 혁신기술이 세계로 뻗어 나가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이어진 기자 lej@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