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AIG손보, 해외 건설사업 관련 종합위험관리 포럼 개최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thumbanil

스티븐 바넷 AIG손해보험 사장이 지난 18일 서울 웨스틴조선호텔에서 개최된 ‘AIG손해보험 건설 위험관리 포럼’에서 연설하고 있다.


AIG손해보험은 지난 18일 서울 웨스틴조선호텔에서 국내 보험업계와 해외 건설프로젝트 관계자들을 대상으로 해외 건설사업 관련 종합위험관리 포럼을 개최했다.

이날 행사에는 보험 전문가들이 대거 참석해 21세기 건설 현장에서 발생하는 각종 위험을 대비할 수 있는 맞춤 보험 솔루션을 제시했다.

특히 전 세계 두 번째로 큰 규모의 건설 서비스를 수출하고 있는 한국 기업들은 점차 증가하는 해외 건설 위험을 사전에 대비하고 최소화할 수 있는 위험관리 솔루션을 고민해야 한다고 전문가들은 조언했다.

로빈 존슨 AIG손보 아태지역 브로커 및 기업고객관리 총괄은 “이번 포럼은 건설업 관련 기업고객들의 위험 헤지 니즈를 충족시켜주기 위해 마련된 것”이라며 “AIG손보는 폭넓은 지식과 노하우로 점차 진화하는 각종 위험에 대비할 수 있는 혁신적인 보험 솔루션을 제공하고 있다”고 말했다.

AIG손보는 최근 건설 관련 보험분야를 확대하고 연관된 보험상품을 보다 강화해 국내 건설업계, 발주처 및 금융기관에 위험관리 방안을 제시하는데 초점을 맞추고 있다.

특히 숙련된 언더라이팅 팀과 아태지역 및 한국에 특화된 38명의 전문가들이 맞춤 보험 솔루션을 제공한다.

스티븐 바넷 한국 AIG손보 사장은 “AIG손보는 폭넓은 경험을 바탕으로 건설업계 기업들에게 최적의 위험관리 솔루션을 제공하며 관련 시장을 선도하고 있다”며 “건설뿐만 아니라 다양한 분야의 기업들이 위험을 사전에 예방·관리하고 최소화 할 수 있도록 돕고 있다”고 말했다.

정희채 기자 sfmks@

관련태그

#AIG

#위험관리

#보험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