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부동산 시장 '블루칩' 환승역세권 오피스텔 분양 잇따라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같은 생활권이라도 단일 역세권보다 매매가는 물론 임대료 높아

이미지 확대thumbanil

반도건설, '상봉역 유보라 퍼스트리브' 조감도

부동산시장에서 교통은 고려해야 할 첫번째 사항으로 꼽힌다. 그 중에서도 2개 이상 노선이 지나는 환승역세권 오피스텔이 관심을 끈다. 지하철역을 빠르게 이용할 수 있는 것은 물론, 희소성으로 가격 상승폭이 높을 가능성이 있기 때문.

실제로 환승역세권 오피스텔은 높은 가격을 형성 중이다. 국토교통부 실거래가 공개시스템에 따르면 지난 8월 왕십리역(경의중앙 2호선 5호선) 역세권 오피스텔 '왕십리역 요진 와이하우스' 전용면적 29.31㎡는 3억8502만원에 매매됐다. 반면, 같은 생활권이지만 2호선 단일 역인 상왕십리역 인근에 있는 일부 오피스텔보다 상대적으로 높은 가격인 것으로 알려졌다ㅣ

임대료도 마찬가지다. '왕십리역 요진 와이하우스' 전용면적 29.31㎡의 임대료는 보증금 2000만원에 월세 110~130만원선이다.

분양시장에서도 인기를 확인할 수 있다. 실제로 한국부동산원 청약홈 자료를 살펴본 결과, 올해 8월까지 서울에 공급된 오피스텔 청약 경쟁률 상위 5곳 중 3곳이 환승역세권 오피스텔이 차지했다. 지하철 1호선 경의중앙선 수인분당선 경춘선 KTX가 지나는 청량리역 역세권 입지를 갖춘 '힐스테이트 청량리 메트로블'이 평균 126.81대 1로 1위를 차지했다. '신설동역 자이르네(지하철 1,2호선 신설동역)'는 41.98대 1의 경쟁률로 2위, '잠실 에떼르넬 비욘드(지하철 2,8호선 잠실역)'는 15.75대 1을 기록하며 5위에 이름을 올렸다.

권강수 한국창업부동산정보원 이사는 "환승역세권은 편리한 교통을 누릴 수 있는 데다 주변에 생활편의시설도 많이 조성돼 편리한 생활을 영위할 수 있다"라며 "이런 오피스텔은 실거주는 물론 투자목적의 수요도 꾸준하기 때문에 가격 상승 여력이 커 주목해볼 만하다"고 말했다.

반도건설은 서울시 중랑구 상봉동 KT&G 부지에 오피스텔 '상봉역 유보라 퍼스트리브'와 단지 내 브랜드 상가 '상봉역 포 스퀘어'를 10월 초 동시 분양한다고 밝혔다. 단지는 상봉동 91-4, 91-7번지에 전용면적 39~84㎡, 196실로 조성된다. 단지 내 브랜드상가 '상봉역 포 스퀘어'는 총 89호실로 조성된다. 단지로부터 도보로 2분 거리에 위치한 상봉역은 지하철 7호선, 경춘선, 경의중앙선, KTX중앙선이 지나는 쿼드러플 역세권이다. 7호선을 통해 강남구청까지 약 19분대, 경의중앙선으로 용산까지 약 30분대로 도달 가능하며, KTX를 타면 강릉까지 최소 1시간 20분 대에 도착할 수 있다. 코스트코, 홈플러스, 이마트, 엔터식스, CGV 등 쇼핑 문화시설이 도보 2~5분대에 있다. 게다가 단지 반경 1km 내에 초등학교 5개소, 중학교 3개소, 고등학교 3개소 등 초 중 고교 모든 학군이 자리하고 있다.

성안종합건설㈜는 서울시 관악구 신림동 일원에 '신림 에스포레 오피스텔'을 9월 공급한다. 단지는 공동주택, 오피스텔, 근린생활시설이 함께 들어서는 복합단지로 꾸며지며, 오피스텔은 전용면적 31~40㎡ 48실로 구성된다. 신림선과 지하철 2호선 신림역, 당곡역을 걸어서 이용할 수 있는 역세권 오피스텔이다.

현대건설은 경기 화성시 오산동 일대에 '힐스테이트 동탄역 센트릭'을 9월 공급할 예정이다. 단지는 전용면적 84㎡ 위주 400실로 구성된다. 이 단지는 2023년 말 경부고속도로 직선화 공사가 끝나면 지상부에는 공원 등이 조성돼 약 500m 떨어진 동탄역을 도보로 이용할 수도 있다. 동탄역은 현재 SRT가 운행 중이며 향후 GTX-A, 동탄트램, 동탄인덕원선, 버스 등이 원스톱으로 연결되는 복합환승센터로 거듭날 예정이다.

진흥기업(주)은 9월 경기 시흥시 신천동 일원에 '시흥 신천역 해링턴 타워 709'를 선보일 예정이다. 전용면적 63~84㎡, 총 194실 규모다. 서해선과 제2경인선(예정)이 지나는 신천역과 도보 약 1분 거리에 위치해 초역세권, 더블역세권 입지를 동시에 누릴 수 있다.

김성배 기자 ksb@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