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 네이버포스트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인천경제청, 뇌신경 국제학술대회 개막···글로벌 바이오클러스터 도약

이미지 확대thumbanil

인천경제자유구역청 제공

차세대 생명과학을 선도할 뇌신경과학 국제학술대회가 인천경제자유구역(IFEZ) 송도국제도시에서 이틀간의 일정으로 20일 개막됐다.

이에 따라 IFEZ가 생명과학 연구개발 분야를 이끄는 글로벌 바이오 클러스터로 도약하는데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인천경제자유구역청은 ‘2021 한국뇌신경과학 국제학술대회’가 이날 온‧오프라인 병행으로 송도컨벤시아에서 개막됐으며 21일까지 개최된다고 밝혔다.

학술대회는 한국뇌신경과학회가 매년 개최하는 정기학술대회로 국내외 뇌·신경 분야 연구자, 의료인, 공학인 등이 참석, 뇌·신경에 대한 기초연구 성과에서부터 첨단기술과의 융합 등 다양한 분야의 학술적 성과들이 논의되는 자리이다.

이번 학술대회는 ‘뇌과학의 미래 과제(Future Challenges in Brain Science)’를 주제로 3개의 기조강연과 20개의 심포지엄에서 80여명의 전 세계 전문가들의 최신 연구 결과가 발표될 예정이어서 관심을 모으고 있다.

대회 첫 날인 20일에는 독일 막스플랑크 연구소의 에린 슈만(Erin Schuman) 박사가 기조 강연자로 나섰으며 21일에는 미국 솔크 연구소의 프레드 게이지 (Fred Gage) 교수, 그리고 노벨상 후보로 유력한 스탠포드 대학교의 칼 다이서로스 (Karl Deisseroth) 교수 등 세계적 석학들도 강연할 예정이어서 국내외 관련분야 전문가들의 관심을 끈다.

이번 학술대회는 인천경제청이 ‘연구자들이 교류하는 송도’를 만들기 위해 유치한 대표적인 행사로 지난해 10월 한국뇌신경과학회와 협약을 체결하고 공동으로 추진하는 후속 사업이다.

현재 송도 바이오 클러스터에는 셀트리온, 삼성바이오로직스, 삼성바이오에피스 등 굴지의 바이오의약 기업들과 싸이티바(舊 GE헬스케어), 머크, 써모피셔 등 글로벌 기업들이 잇따라 입주, IFEZ가 세계 최고의 바이오의약 도시로 입지를 굳히고 있다.

인천경제청은 송도 바이오 클러스터를 확대 조성하면서 확대 조성 기본계획의 주요 전략으로 글로벌 네트워크 활성화를 설정하고 송도를 바이오·헬스케어 분야 국내외 연구자들의 교류‧협력의 장으로 발전시키기 위해 다각도의 노력을 펼치고 있다.

박남춘 인천시장은 영상 개회사에서 “인천은 바이오 산업도시로 새롭게 도약하고 있다”며 “앞으로 전 세계 뇌신경과학 기초과학자, 임상의, 관련 기업인들이 활발하게 교류하고 협력하며 뇌신경과학 분야의 기술과 산업의 개척을 이끄는 방향으로 함께 나아가자”고 밝혔다.

전국 주성남 기자 jsn024@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로또리치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