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 네이버포스트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현대차 임협 2년 연속 무분규 잠정 합의, 임금 동결

사진=연합뉴스.

현대자동차 노사가 기본금 동결을 골자로 한 올해 임금협상에 잠정 합의했다. 노사는 이번 합의에서 공동발전 및 노사관계 변화를 위한 사회적 선언도 채택,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부품 협력사를 지원하는 프로그램도 확대 운영키로 했다.

21일 연합뉴스에 따르면 이날 울산공장 등 3곳에서 화상회의로 열린 13차 교섭에서 올해 임금협상 잠정합의안을 도출했다. 잠정합의안은 임금 동결, 성과급 150%, 코로나 위기 극복 격려금 120만원, 주식 10주,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전통시장 상품권 20만원 등을 담고 있다.

현대차 임금 동결은 1998년 외환위기, 2009년 세계 금융위기 이후 이번이 세번째다. 올해 교섭은 지난해에 이어 2년 연속 무분규로 잠정합의를 끌어냈다.

노사는 이번 합의에서 ‘노사 공동발전 및 노사관계 변화를 위한 사회적 선언’을 채택했다. 이 선언에는 ▲국내 공장 미래 경쟁력 확보와 재직자 고용안정 ▲전동차 확대 등 미래 자동차 산업 변화 대응 ▲미래산업 변화에 대비한 직무 전환 프로그램 운영 ▲고객·국민과 함께하는 노사관계 실현 ▲자동차 산업 위기 극복을 위한 부품 협력사 상생 지원 ▲품질향상을 통한 노사 고객 만족 실현 등에 함께 노력한다는 내용을 담았다.

노사는 이 선언을 통해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부품 협력사를 지원하기 위한 '상생협력 프로그램'을 그룹 차원에서 확대 운영하기로 했다.

코로나19 예방 합의안도 나왔다. 노사 합동 감염병 예방 전담팀을 구성해 코로나19를 비롯한 감염병 확산방지에 공동 대응하고 예방 메뉴얼을 수립하는 등 방역체계를 재정립키로 했다.

현대차 관계자는 "코로나19 위기와 자동차 산업 대 전환기 속에서 미래차 시대 경쟁력 확보와 생존을 위한 합의안 마련에 주력했다"며 "미래차 시대 선두주자로 도약하기 위해 역량을 집중하겠다"고 말했다.

이어진 기자 lej@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로또리치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