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김재홍 기자
등록 :
2020-09-15 09:49
관련 태그

#광주문화재단

광주문화재단, 하반기 공연…비대면 언택트형 축제로 진행

프린지 페스티벌·무등울림 등 언택트형 축제로 진행

빛고을렉처콘서트 김희정 상명대 교수

광주문화재단은 코로나19 속에도 예술 창작활동이 축소되지 않도록 하반기 예정 행사를 비대면 온라인 방식으로 대폭 전환해 진행한다. 또한 올해 상반기에 연기된 다수의 행사들도 하반기에 함께 진행하기 위해 일정을 확대·변경할 계획이다.

먼저 빛고을시민문화관은 예정됐던 강좌와 공연을 영상화하여 유튜브 광주문화재단TV를 통해 방영한다. 빛고을렉쳐콘서트는 지난 10일 오후 7시 30분 김유미 더 아시안 대표의 ‘고전 발레를 접목한 한국창작발레의 콜라보레이션’부터 사전 녹화·편집을 통한 온라인 송출을 시작했다. 오는 24일 김희정 상명대 교수의 ‘침묵의 소리, 침묵의 음악 : 역사 속에 가려진 음악 속의 여성’ , 10월 15일에는 조은아 경희대 교수의 ‘윤이상, 동백림의 동백나무’ 영상을 온라인으로 내보낸다.

올해 하반기 모차르트를 테마로 한 ‘월요콘서트’도 무관객 촬영 영상을 온라인 상영한다. 오는 21일 디엠씨아트컴퍼니의 ‘1791, 모차르트의 마지막 편지’를 시작으로 매주 월요일 오후 7시 30분 광주문화재단TV를 통해 클라비노바, 광주오페라단, 랑현악사중주단, 친친클래식 등의 공연을 10회에 걸쳐 선보인다. 상반기에 베토벤을 테마로 준비했다가 연기된 브래싱, 앙상블소아베, 앙상블 P&S의 공연은 오는 11월 30일부터 매주 월요일에 상영할 예정이다. 문화가있는날 열린소극장도 오는 23일 영택스의 ‘재즈 클라우디 나잇(Jazz Cloudy Night)’을 사전 녹화영상으로 송출한다.

전통문화관, 코로나19치유야행 공연 모습

전통문화관은 오는 10월 16~18일 개최 예정인 대표 프로그램 ‘무등울림’을 언택트형 축제로 운영한다. ‘희망 울림의 솟대와 기와에 뽐내는 솜씨’ 등 전시프로그램, 태평성대의 개막 축하공연, 다양한 퓨전 기획 공연 등을 실시간 온라인으로 전할 예정이다. 11월에는 무등산과 더불어 한국 근·현대 미술의 전도자로 주요 활동을 펼쳤던 오지호 화백의 아카이브전, 그의 삶과 화업을 강연으로 전하는 행사 등을 비대면으로 진행한다.

전통문화 융복합프로그램인 ‘무등풍류 뎐’도 무형문화재 기능보유자의 작품전시와 이야기마당, 공연 등이 어우러진 행사를 9월 하순이나 10월 초순부터 매주 토·일요일전통문화관 페이스북과 인스타그램을 통해 실시간 상영할 예정이다. 전통문화예술체험 프로그램인 풍류노리는 한가위의 풍요와 코로나를 극복하려는 마음을 한데 모아 한가위 등(燈) 전시와 포토존 등을 진행하고, 비대면 방식으로 공예품을 만들어 보는 온라인 체험을 준비하고 있다.

2019광주프린지페스티벌개막식 모습

대표적인 거리공연예술축제인 광주프린지페스티벌은 야외에서 공연을 즐기는 평범한 일상이 힘들어진 현실에 맞춰 새로운 방식으로의 변화를 꾀한다. 코로나 19로 얼어붙은 지역 예술계 현실을 반영, 공모를 통해 선정된 지역 공연단체를 포함해 60여 개 단체의 공연을 오는 25일부터 주말마다 광주프린지페스티벌 유튜브 채널을 통해 선보인다. 코로나 확산 추이에 따라 소규모 대면 공연과 비대면 영상 공연을 병행 추진할 계획이다.

이밖에도 정율성음악축제는 정율성 음악을 재해석한 비대면 공연과 음악회를 영상촬영 후 온라인 상영할 예정이다. 오는 10월 열리는 2020유네스코미디어아트창의도시 정책포럼(10.7.~8.)과 2020광주아시아문화포럼(10.20.)도 참여자 사전등록을 받은 뒤 코로나 상황에 따라 대면과 비대면 형식을 탄력적으로 운영할 계획이다.

호남 김재홍 기자 hong9629@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로또리치
배철현의 테마 에세이
한국투자증권
집 걱정 없눈 세상을 만드는 LH 한국토지주택공사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주)뉴스웨이 | 서울특별시 용산구 한강대로 252 우리빌딩 6층 | 등록번호 : 서울, 아00528 | 등록일자 : 2008.03.10 | 발행일자 : 2008.03.10 | 제호 : 뉴스웨이
발행인 : 김종현 | 편집인 : 강 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 민 | Tel : 02. 799. 9700 | Fax : 02. 799. 9724 | mail to webmaster@newsway.co.kr
뉴스웨이의 모든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은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Newsway. All Rights Reserved.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