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 네이버포스트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이낙연 “남자는 엄마 경험없어 철없다” 논란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의원. 사진=연합뉴스 제공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의원의 발언이 ‘남녀 편가르기’ 논란으로 이어졌다.

1일 이낙연 의원은 국회에서 열린 ‘코로나19 사태 이후 대한민국 재도약의 길’ 강연을 맡았다. 강연에서 바이오헬스 산업의 중요성을 강조하던 도중 이 의원의 발언이 논란이 됐다.

이 의원은 “인생에서 가장 감명 깊은 순간 중 하나는 소녀에서 엄마로 거듭나는 순간”이라며 “남자는 그런 걸 경험하지 못해서 나이를 먹어도 철이 없다”고 말했다.

그는 “중국 중산층 산모들의 로망 중 하나는 강남에서 산후조리 받는 것”이라며 “그런 가장 감동적인 변화의 순간에서 무엇인가 대접받으면서 그 변화를 겪고 싶은 것은 지극히 당연한 욕구”라고 밝혔다.

이어 “심지어 조금 더 부자 산모는 아예 서울에 와서 아이를 낳고 2~3주 산후조리를 받고 간다고 한다”며 “산모들이 생각하는 의료란 무엇일까, 돌봄이다. 그것을 한국이 더 잘한다”고 덧붙였다.

이 의원은 출산한 여성을 치켜세우고 한국의 발달한 산후조리 시스템을 칭찬하려는 의미로 이 같은 발언을 한 것으로 보인다.

하지만 경제적 어려움으로 출산을 포기한 부부나 난임 부부, 딩크족, 비혼족을 무시하는 발언이라는 지적이 나왔다. 늘어나는 남성의 육아 참여를 고려하지 못한 시대착오적인 발언이라는 비판도 나왔다. 또한 남녀 간의 갈등을 유발한다는 지적도 있었다.

임대현 기자 xpressure@

관련태그

#이낙연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로또리치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