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넷플릭스 대항마 ‘웨이브’ 18일 출범, 2023년 가입자 500만 목표

넷플릭스 대비 저렴한 요금제·韓콘텐츠 강점
2023년까지 오리지널 콘텐츠에 3000억 투자

사진=콘텐츠웨이브 제공.

SK브로드밴드의 ‘옥수수’, 지상파 방송3사의 ‘푹’의 통합 인터넷 동영상(OTT) 서비스 ‘웨이브’가 18일 공식 출범한다. 넷플릭스 대비 저렴한 요금제와 지상파 콘텐츠가 강점이다. 2023년까지 오리지널 콘텐츠에 총 3000억원을 투자하며 콘텐츠 경쟁력도 강화한다. 해당 기간까지 유료 가입자 500만명, 연매출 5000억원이 목표다.

콘텐츠웨이브는 16일 서울 정동1928 아트센터에서 웨이브 출범식 및 기자간담회를 열고 오는 18일 옥수수와 푹의 통합 OTT ‘웨이브’를 출범한다고 밝혔다.

이날 출범식에는 최기영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 한상혁 방송통신위원장 등 정부 관계부처 수장과 더불어 양승동 KBS 사장, 최승호 MBC 사장, 박정훈 SBS 사장, 박정호 SK텔레콤 사장 등 콘텐츠웨이브 주주사 사장단이 참석했다.

지상파 방송3사 사장과 박정호 SK텔레콤 사장은 지난 1월 옥수수와 푹을 통합, 글로벌 OTT로 키워나간다는 내용의 양해각서를 체결한 바 있다. 이후 공정거래위원회의 기업결합 승인을 거쳐 이달 18일 통합 서비스를 본격 출시한다.

웨이브는 기존 푹과의 동시접속, 화질, 제휴서비스에 따른 복잡한 요금체계를 단순화하고 이용자 혜택을 강화한 요금제 3종을 선보인다.

최저 요금제인 베이직은 월 7900원에 동시접속 1명, HD화질, 모바일과 PC에서 이용할 수 있다. 스탠다드는 1만900원에 동시접속 2인, 풀HD, 태블릿PC 등 어느 기기에서건 이용이 가능하다. 프리미엄 요금제는 1만3900원에 동시접속 4명, UHD 화질을 지원한다. 넷플릭스 대비 1600원 가량 저렴하다.

매니페스트, 사이렌, 더퍼스트 등 미드 3편도 웨이브에서 단독 선보인다. SK텔레콤의 5G 기술이 접목된 프로야구 멀티뷰, VR 콘텐츠, e스포츠 채널도 추가된다.

웨이브는 초기 재무투자 유치를 통해 마련된 자금을 기반으로 콘텐츠 제작투자에도 적극 나선다. 오는 2023년까지 총 3000억원의 투자를 진행해 대작 오리지널 콘텐츠를 선보인다는 계획이다.

또 웨이브는 출범 초기 지상파방송 3사 대작 드라마에 투자, 방송편성과 함께 OTT 독점 VOD로 제공하는 방안을 추진하고 있다. 향후 드라마 이외의 다양한 장르에도 투자를 확대할 예정이다.

이태현 콘텐츠웨이브 대표는 “웨이브는 오리지널 콘텐츠 투자, 글로벌 사업으로 압도적 경쟁력을 갖춰나갈 것”이라며 “국내 OTT 산업 성장을 선도하고 글로벌 시장에도 단계적으로 진출하는 등 콘텐츠 파트너들과 함께 새로운 미디어 생태계를 만들어 가겠다”고 밝혔다.

이어진 기자 lej@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로또리치
배철현의 테마 에세이
한국산업기술대학교
삼성화재
집 걱정 없눈 세상을 만드는 LH 한국토지주택공사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서울특별시 용산구 한강대로 252 우리빌딩 6층 | 등록번호 : 서울, 아00528 | 등록일자 : 2005.08 | 제호 : 뉴스웨이 | 발행인 : 김종현
편집인 : 강 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 민 | Tel : 02. 799. 9700 | Fax : 02. 799. 9724 | mail to webmaster@newsway.co.kr
뉴스웨이의 모든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은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Newsway. All Rights Reserved.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