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 네이버포스트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현진영 “어머니 잃고 방황하던 때 옆에 있어준 친구 찾고파”

이미지 확대thumbanil
가수 현진영이 어린시절 자신의 버팀목이 되어 준 친구를 찾기위해 나섰다.

지난 23일 방송된 KBS 1TV ‘2018 TV는 사랑을 싣고’에는 가수 현진영이 의뢰인으로 등장했다. 현진영은 리라 초등학교 앞에서 김용만, 윤정수를 만났다.

현진영은 “사실 중학교 들어가면서 인생이 완전 바뀌었다. 어머니가 돌아가셨다. 그때 많이 힘들었다. 그래서 방황도 많이 하고 한강에서 뛰어내리는등 두 차례 자살 시도도 했다”고 사연을 말했다.

현진영은 찾고 싶은 사람에 대해 “어린 시절 단짝 친구 임범준을 찾고 싶다. 14살때 어머니가 돌아가셨는데 그때의 충격으로 몸은 성장했지만 인성과 인격이 14살에서 멈췄다. 그런 가운데도 제 옆을 지켜준 친구이다”고 설명했다.

신수정 기자 christy@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로또리치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