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 네이버포스트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카드뉴스]부자, 얼마면 되겠니?

여기저기서 부쩍 오른 물가 탓에 지갑 또한 얇아져만 가는 요즘인데요. 그럼에도 대다수 직장인은 올해도 꾸준히 ‘저축’을 이어갈 계획인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취업포털 잡코리아의 설문 결과 직장인 10명 중 8명은 ‘올해도 모아야 할 자산 목표가 있다’고 답했는데요. 이들의 올해 목표금액은 평균 967만원, 연령별로 보면 30대에서 금액이 가장 높았습니다.

목표를 이루기 위해 현재 재테크를 하고 있다는 직장인은 2명 중 1명. 그 방법으로는 예적금 등 저축형 금융상품이 가장 많았고 펀드나 주식에 투자한 이들도 적지 않았습니다.

이렇듯 착실하게 자산을 쌓아가는 직장인들이지만, 평생을 일해도 부자는 되지 못할 것이라고 입을 모읍니다. 왜 그렇게 생각할까요? 돈을 얼마나 가지고 있어야 부자라고 할 수 있을지 그 기준을 물었습니다.

조금 차이는 있었지만 20~40대 직장인 모두 40억원 이상은 있어야 부자라고 답했습니다. 이는 최근 서울 강남권의 60~70평대 아파트 거래가 수준인데요.

이는 사실상 올해 저축 목표금액인 967만원을 평생 모아도 만들 수 없는 액수. 2016년 기준 근로자 평균연봉인 3387만원으로 계산하면 한 푼도 쓰지 않고 118년을 꼬박 모아야 합니다.

현실적으로 모을 수 있는 금액은 얼마일까요? 조사에 참여한 직장인들은 평생 일해 모을 수 있는 액수로 8억원을 예상했습니다. 하지만 이 역시 투자 수익 없이 월급만으로는 모으기 어려운 게 사실일 텐데요.

평범한 근로자는 열심히 일을 해도 부자가 될 수 없는 현실, 참 씁쓸합니다. 하지만 삶의 목표에는 부(富) 외에도 여러 가지가 있기 마련.

여러분에게 많은 돈을 모아서 부자가 되는 것보다 중요한 목표가 있다면, 그것은 무엇인가요?

박정아 기자 pja@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로또리치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