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 네이버포스트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허승조 전 GS리테일 부회장, 태광그룹 3개 재단 이사장에 선임

일주세화학원·일주학술문화재단·세화예술문화재단 등

허승조 이사장, 사진=태광그룹 제공

태광그룹은 4일 허승조 전 GS리테일 부회장을 학교법인 일주세화학원, 일주학술문화재단, 세화예술문화재단 등 3개 재단 이사장으로 선임했다고 밝혔다. 허 이사장은 태광산업 고문 역할도 함께 맡는다.

1978년 럭키금성상사에 입사하여 LG유통 대표이사 사장, GS리테일 대표이사 사장 및 부회장을 역임했다. 재임중이던 2005년에는 GS리테일 출범이후 10년만에 매출액과 영업이익 모두 110% 이상 성장시키기도 했다.

또한 협력업체 동반성장을 적극 실현했으며 소통과 조직문화를 중요하게 생각해 내부 직원과도 격의 없이 대화하는 등 소통중심 CEO로 정평 나 있다는 설명이다.

특히 업계 최초로 모바일 애플리케이션을 활용한 혁신적 마케팅으로 GS25 편의점을 업계 1위로 성장시켰으며 GS리테일의 기업공개를 추진해 성공적으로 유가증권시장에 상장시켰다.

허 이사장이 새롭게 맡는 학교법인 일주세화학원은 1977년 태광그룹 창립자인 일주(一洲) 이임용 선대회장이 사재를 출연해 설립했으며 1978년 세화여중·고, 1987년 세화고가 각각 개교했다.

일주학술문화재단은 1990년 장학금 및 연구비 지급, 교육기관지원 등을 목적으로 이임용 선대회장 등이 기부해 설립한 자산규모 744억원의 장학재단이다. 장학사업, 학술지원 등을 통해 27년 동안 963명(해외박사 169명, 학사 794명)에게 장학금을 지급하는 등 428억원을 지원했다.

세화예술문화재단은 이임용 선대회장과 함께 태광그룹을 만든 세화(世和) 이선애 이사장(1927~2015)이 941억원의 자산규모로 설립한 재단이다. 국내외 작가 전시를 통한 문화예술 교류, 창작지원, 예체능 장학생 선발·지원 등 다양한 문화사업을 추진하며, 전시·창작활동지원과 문화예술공간운영에 234억원을 지원했다.

태광산업 관계자는 “모기업은 물론 태광그룹 전체가 어려움을 겪고 있는데 GS그룹에서 뛰어난 경영실적을 보인 허 이사장이 고문으로 오심에 따라 재단은 물론 그룹 분위기 쇄신에 큰 활약을 하실 것으로 생각한다”고 말했다.

임주희 기자 ljh@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로또리치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