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 네이버포스트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태광 금융계열사, 소멸시효 완성채권 1300억 소각

흥국생명을 비롯한 태광그룹 금융계열사 4곳은 정부의 가계부채 문제 해결에 동참해 1300억여원 규모의 소멸시효 완성채권을 소각한다고 31일 밝혔다.

회사별 소각 채권 규모는 고려저축은행 744억원(935건), 예가람저축은행 409억원(5122건), 흥국생명 148억원(6146건), 흥국화재 1000만원(6건)이다.

이에 따라 1만2200여명의 금융 취약계층이 채권 추심에서 벗어나 경제적 재기의 기회를 갖게 됐다.

금융채권의 소멸시효는 상법상 5년이지만, 통상 법원의 지급 명령 등으로 시효가 연장된다. 연체 발생 후 15년 또는 25년 경과 시 소멸시효가 완성되며, 이를 소멸시효 완성채권이라고 한다.

한편 여당인 더불어민주당은 이날 오전 국회에서 우원식 원내대표와 최종구 금융위원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부실채권 소각 보고대회’를 진행했다.

장기영 기자 jky@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로또리치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