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 네이버포스트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한화투자證, 15억달러 규모 수출입은행 글로벌본드 발행 참여

한화투자증권이 총 15억달러 규모의 수출입은행 글로벌본드 발행 주간사로 참여했다.

31일 한화투자증권은 지난 25일 수출입은행이 발행한 총 15억달러 규모 글로벌본드의 주간사로 참여했다고 밝혔다.

수출입은행은 올해 1월 초 한화투자증권과 다이와, 도이체방크, 골드만삭스, HSBC, JP모건, 스탠더드차터드 등 총 7군데의 주간사를 선정하며 글로벌본드 발행 의사를 밝힌 바 있다

한화투자증권은 글로벌본드 발행에 관한 제안 요청(RFP, request for proposal)을 받아 제안서를 제출했으며 국내 증권사로는 단독 선정됐다.

이번 글로벌본드는 트리플 트랑셰(Triple Tranche) 구조로 3년 만기 고정금리 채권 5억 달러, 5년 만기 고정금리 채권 5억 달러, 5년 만기 변동금리 채권 5억 달러로 이뤄져 있다.

금리는 3년 만기 고정금리 채권의 경우 美 3년 만기 국채금리에 0.70%포인트를 적용하고 5년 만기 고정금리 채권의 경우 美 5년 만기 국채금리에 0.925%, 5년 만기 변동금리 채권의 경우 3개월 리보(Libor) 금리에 0.875%포인트를 각각 더한 수준으로 결정됐다.

한화투자증권 IB본부의 류창우 상무는 “이번 참여는 한화투자증권이 국책은행의 글로벌본드 발행 과정에서 처음으로 주간사를 맡았다는 점에서 큰 의미가 있다”며 “지난해 한화케미칼의 사무라이본드에 이어 이번 수출입은행의 글로벌본드 발행에 주간사로 참여한 것은 해외채권 분야에서 당사의 저변을 확대해나가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이번 채권 발행에 총 237개 투자자가 참여했고 28억달러 규모의 투자 주문이 들어왔다. 수출입은행은 각국 중앙은행과 국제기구, 연기금 등 우량 투자자를 확실한 앵커(Anchor) 투자자로 확보하며 한국 기관으로서는 최초로 5년 만기 고정 및 변동 금리채 동시 발행에 성공했다.

이승재 기자 russa88@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로또리치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