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미경 기자
등록 :
2015-10-18 10:46

이규한, 이 남자 사랑 응원하고싶다… ‘애인있어요’ 애틋한 사랑 화제

‘애인있어요’ 이규한이 지진희에 흔들리는 김현주의 마음을 위로하며 묵묵한 해바라기 사랑법을 보여줬다 / 사진제공=아이윌미디어


‘애인있어요’ 이규한이 지진희에 흔들리는 김현주의 마음을 위로하며 묵묵한 해바라기 사랑법을 보여줬다.

지난 17일 방송된 SBS 주말특별기획 ‘애인있어요’(극본 배유미, 연출 최문석, 제작 아이윌미디어)에서는 혼란스러워하는 김현주를 보듬어주고 위로해주는 이규한의 자상하고 다정한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이규한은 잔디 위에 드러누워서 심란한 마음을 표현하는 김현주를 다정한 눈빛으로 바라보고 있다. 이어 김현주의 손은 자신의 가슴팍에 또 자신의 손은 김현주의 머리에 올린 채 다시 한 번 애틋한 사랑을 고백하고 있어 눈길을 끌었다.

백석(이규한 분)은 4년 전 교통사고를 당해 기억을 잃어버린 도해강(김현주 분)을 자신의 첫사랑인 독고용기로 오해를 했다. 도해강과 독고용기는 쌍둥이 자매지만 어린 시절 헤어져 서로의 존재를 모르는 사이다.

이후 백석은 4년간 해강에 대한 열렬한 마음을 표현하는 동시에 잃어버린 기억 때문에 힘겨워하는 해강을 따뜻하게 감싸왔다.

그런 가운데 진언(지진희 분)이 갑자기 나타나 해강의 마음을 흔들기 시작한 것. 게다가 자신의 아내와 닮았다는 이유로 해강을 혼란스럽게 하는 진언은 동생 설리(박한별 분)가 사랑하는 남자이기 때문에 백석으로서는 불쾌하고 또 불안할 수밖에 없는 상황.

하지만 백석은 절대 사랑 때문에 해강에게 화를 내는 법이 전혀 없다. 오히려 답답해하는 해강의 속내를 먼저 알아채고 따뜻하게 안아줄 뿐이다.

해강은 자신을 묵묵히 바라보는 해바라기 백석에게 언제쯤 응답을 해줄까. 잃어버린 과거에 대한 두려움뿐만 아니라 계속해서 자신을 뒤흔드는 진언에 혼란스러워 하는 해강의 향후 선택에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이에 시청자들은 “이규한, 세상에 둘도 없는 순정남이다” “이규한, 사랑이루어지게 해 주세요” “지진희-김현주 사랑도 안타깝지만 이규한 사랑 너무 애절해” “다음회가 너무 기다려진다” 등 뜨거운 반응을 보내고 있다.

한편 ‘애인있어요’는 기억을 잃은 여자가 죽도록 증오했던 남편과 다시 사랑에 빠지는 동화 같은 사랑 이야기와 절망의 끝에서 운명적으로 재회한 극과 극 쌍둥이 자매의 파란만장 인생 리셋 스토리를 담은 드라마로 매회 주옥같은 명대사와 명장면, 배우들의 열연으로 시청자들의 호평과 시청률 상승세를 얻고 있다. ‘애인있어요’는 매주 토, 일 방송된다.

홍미경 기자 mkhong@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로또리치
배철현의 테마 에세이
한국산업기술대학교
삼성화재
집 걱정 없눈 세상을 만드는 LH 한국토지주택공사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서울특별시 용산구 한강대로 252 우리빌딩 6층 | 등록번호 : 서울, 아00528 | 등록일자 : 2005.08 | 제호 : 뉴스웨이 | 발행인 : 김종현
편집인 : 강 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 민 | Tel : 02. 799. 9700 | Fax : 02. 799. 9724 | mail to webmaster@newsway.co.kr
뉴스웨이의 모든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은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Newsway. All Rights Reserved.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