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 네이버포스트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신한금융 "학생들의 꿈을 지원합니다"

신한장학재단 장학증서 수여식을 마치고 한동우 신한금융지주 회장과 장학생들이 기념사진을 찍으며 화이팅을 외치고 있다. ⓒ신한금융지주


신한금융그룹이 중, 고, 대학생 514명에게 장학증서를 수여했다. 신한금융은 지난 2006년부터 장학재단을 설립해 작년까지 총 2930명에게 109억3000만원의 장학금을 지급해왔다.

신한금융은 28일 서울 중구 태평로에 위치한 신한은행 본점 20층 대강당에서 장학생으로 선발될 학생들에게 장학금을 지급했다. 신한금융이 514명에게 지급한 장학금은 총 20억2000만원이다.

이날 장학증서를 받은 학생들은 학업성적에 대한 서류심사와 면접을 통해 선발됐다. 신한장학생들은 장학금과 학기별 학업보조비는 물론 신한금융이 주최하는 봉사활동, 장학캠프 등 다양한 프로그램에 참여한다. 특히 장학생으로 선발된 대학생들은 본인이 희망할 경우 가정형편이 어려운 고등학생의 멘토 역할을 한다. 자신의 학습 노하우를 후배들에게 나눠주는 '재능기부' 기회도 가진다.

신한금융그룹은 2006년 신한장학재단을 설립해 학업성적이 우수하지만 생활여건이 어려웠던 인재를 지원해왔다. 장학재단은 일반 장학사업외에도 성적이 우수한 저소득층 대학생과 고등학생을 멘토와 멘티로 연결해 장학금과 학습기회를 제공하는 '멘토링 장학사업'도 진행해왔다. 또 순직 경찰관과 소방관 유자녀 장학사업, 교육기관 지원사업 등 다양한 장학사업도 벌이고 있다.

현재 재단 출연금은 신한은행을 비롯해 7개 그룹사에서 출연한 1000억원을 재원으로 사용하고 있는 중이다.

한동우 신한금융그룹 회장은 "주의를 돌아보면 넉넉치 못한 가정형편 때문에 꿈을 접어야만 하는 안타까운 인재들이 많다"며 "앞으로도 이들이 어려운 환경에서도 꿈을 잃지 않고 국가 발전에 기여하는 인재로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최재영 기자 sometimes@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로또리치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