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또리치 배너
로또배너
부동산일반

전국 2만7500여 가구, 7월 입주 예정··· 경기 58.6%로 최대

  • 등록  :
  • 2018-06-12 17:46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프린트
  • 확대
  • 축소
사진=부동산114제공.

오는 7월 전국에서 2만7500여 가구가 입주할 예정인 가운데 경기도에만 1만6000여 가구가 집중되면서 경기 지역의 전세값 하락이 전망된다는 분석이다.

12일 부동산114에 따르면 7월 전국에서 2만7558가구가 입주에 나설 예정이며, 수도권은 1만7943가구, 지방에서는 96215가구가 공급된다. 지역별로는 경기도 입주 물량이 1만6176가구로 가장 많다. 특히 파주(4954가구), 화성(2813가구), 남양주(2292가구) 등 신도시와 택지개발지구에 입주물량이 몰렸다.

남양주시 다산동 '자연&e편한세상자이(1685가구)', 화성시 산척동 '동탄2신도시반도유보라아이비파크10.0(1241가구)', 화성시 오산동 '동탄역더샵센트럴시티2차(745가구)'를 비롯해 파주시 목동동 '힐스테이트운정(2998가구)', '운정신도시센트럴푸르지오(1956가구)'가 입주를 앞두고 있다.

또한 경기 과천시 별양동 '래미안센트럴스위트(543가구)', 인천 중구 중산동 '영종스카이시티자이(1034가구)'가 입주를 진행한다.

내달 서울 서초구에도 입주 예정 단지가 줄줄이 대기 중이다. 서초구 잠원동 '신반포자이(607가구)'가 입주할 예정이다. 반포동 '반포래미안아이파크(8월·829가구)', 반포동 '반포센트럴푸르지오써밋(9월·751가구)' 등이 입주를 앞두고 있다. 물량 여파로 최근 전세 가격이 하향 조정 되는 분위기다.

시도별 입주물량은 대전(1863가구), 전남(1453가구), 충북(1112가구), 경남(998가구), 부산(985가구), 전북(759가구), 울산(644가구), 충남(624가구), 경북(593가구), 강원(536가구) 순이다.

김은진 부동산114 리서치팀장은 “올해 3분기 전국 월 평균 입주 물량이 약 3만 가구에 달하는 것으로 전망된다”면서 “입주물량 공세가 꺾이지 않으면서 전세가격 약세가 지속될 것”이라고 전했다.



손희연 기자 fela@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손희연 기자fela@newsway.co.kr

기사로 말하는 기자가 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