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또리치 배너
로또배너

금융위, 삼성바이오로직스 감리위 민간위원 1명 배제

  • 등록  :
  • 2018-05-14 19:24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프린트
  • 확대
  • 축소
삼성바이오로직스 송도사옥 전경. 사진=삼성바이오로직스 제공
금융위원회는 삼성바이오로직스 분식회계 혐의를 다룰 감리위원회에서 민간위원 1명을 배제하기로 했다고 14일 밝혔다.

금융위에 따르면 삼성바이로로직스 감리위 민간위원 중 한명이 4촌 이내의 혈족이 이해 상충 소지가 있는 삼성 계열사에 근무하고 있다며 증권선물위원회에 회피 신청을 냈다. 금융위는 이를 검토한 결과 제척을 결정했다.

최종구 금융위원장은 지난 9일 김학수 증선위원(감리위원장)에게 삼성바이오로직스와 이해관계가 있는 인사를 감리위와 증선위 심의 과정에서 배제할 것을 지시한 바 있다. 이와 관련 금융위는 위원회 운영의 공정성을 답보하기 위한 조치라고 설명했다.

강길홍 기자 slize@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길홍 기자slize@newsway.co.kr

"균형을 잡으려면 움직여야 한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