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또리치 배너
로또배너
산업IT·통신

넷마블, 방탄소년단 소속 빅히트엔터에 2014억원 지분투자

  • 등록  :
  • 2018-04-04 16:05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프린트
  • 확대
  • 축소
사진=넷마블 제공.

빅히트 2대 주주, 한류-게임 시너지 모색

넷마블이 방탄소년단이 소속해 있는 빅히트 엔터테인먼트(이하 빅히트)에 전격 지분투자를 단행했다. 2014억원 규모 지분투자로 빅히트의 2대 주주로 올라섰다. 한류 스타를 활용한 게임 출시 등 시너지를 창출하기 위한 행보로 풀이된다.

넷마블은 글로벌 아이돌 그룹 방탄소년단이 소속된 빅히트에 총 2014억원 규모의 지분투자를 단행한다고 4일 밝혔다. 넷마블은 이번 지분투자를 통해 지분 25.71%를 확보, 2대 주주로 올라선다.

넷마블의 지분투자는 한류 스타를 활용한 시너지 창출을 위한 행보로 풀이된다. 방준혁 넷마블 이사회 의장은 지난달 개최된 NTP 행사에서 이종 문화 콘텐츠 융합을 통한 새로운 장르 게임 개척을 강조하며 방탄소년단의 영상과 화보를 활용, 실사형 시네마틱 게임 ‘BTS 월드’를 공개한 바 있다. 넷마블은 “이번 투자는 글로벌 게임, 음악 시장에서 영향력을 높이고 있는 넷마블과 빅히트, 양사 간의 사업적 시너지를 확대하기 위해 진행됐다”면서 “빅히트는 빠르게 성장하고 있는 회사이며, 넷마블과 게임사업을 협력하고 있다. 이번 지분 투자를 통해 넷마블 간의 시너지 효과가 더욱 확대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이어진 기자 lej@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어진 기자lej@newsway.co.kr

프레임에 갇히지 않는 기자가 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